강원도교육청, 원주지역 전면 원격수업 11일 종료

용석춘 기자 | 기사입력 2020/09/08 [16:01]

강원도교육청, 원주지역 전면 원격수업 11일 종료

용석춘 기자 | 입력 : 2020/09/08 [16:01]

 


[한국교육100뉴스 용석춘 기자] 강원도교육청은 원주지역에 실시됐던 모든 학교의 전면 원격수업을 11일자로 종료하고 다음 주는 다른 지역과 같이 거리두기 2단계에 맞춰 등교한다고 지난 8일 밝혔다.

 

원주지역 학교 수는 유치원 70개원, 초등학교 50, 중학교 24, 고등학교 15, 특수학교 2교 총 161개교이다.

 

다만 명륜초등학교와 명륜초 병설유치원은 학부모의 불안감을 고려해 원격수업을 18일까지 연장하고 긴급돌봄은 꼭 필요한 경우(맞벌이부부, 저소득층, 한부모 가정, 코로나19 대응 의료진 자녀)로 한정해 운영한다.

 

원주지역에 대한 이번 조치는 지역 내 학교장, 학교운영위원회 관계자 및 방역 당국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결정됐다.

 

도교육청은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연장함에 따라 오는 18일까지 도내 유중학교는 학교밀집도 1/3, 고등학교는 2/3 이내를 유지하며, 60명 이하 소규모 학교(유치원), 특수학교, 3은 학교 결정으로 매일 등교가 가능하도록 안내했다.

 

민병희 교육감은 "코로나19 지역 감염이 아직 안심하기 어려운 상황이다""지역별 상황에 맞는 대응체제를 마련해 학생 안전과 학습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