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교육청, 올해 4회 추경예산 694억원 증액 편성

온라인 수업 인프라 구축 위한 스마트단말기 4만3800대 보급, 210억원 편성

노익희 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20:37]

경남도교육청, 올해 4회 추경예산 694억원 증액 편성

온라인 수업 인프라 구축 위한 스마트단말기 4만3800대 보급, 210억원 편성

노익희 기자 | 입력 : 2020/11/18 [20:37]

▲ 경남도교육청 전경


[한국교육100뉴스=노익희 기자] 경남도교육청은 18'2020년도 경상남도교육비특별회계 제4회 추가경정예산안'으로 56634억 원을 편성한다고 밝혔다.

 

이는 기정 예산 55940억 원에서 694억 원(1.2%)이 증가한 금액이다.

 

이번 추경예산에서 세입별 주요 내용은 특별교부금, 국고보조금, 유아교육지원 특별회계 전입금 등을 포함한 중앙정부 이전수입 563억 원 증액 지방자치단체이전수입 226억 원 감액 자체수입 354억 원 증액 기타지원금 2.5억원 등이 증액됐다.

 

세출별 주요 내용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을 지원하기 위한 아동양육 한시지원금 530억 원(9월 성립전 예산으로 기집행) 학기중 토·공휴일 저소득층 자녀 중식비 지원 34억원 코로나19 방역활동 및 학생생활지도 인력 지원 17억 원 등을 증액하고, 또 미래교육에 대비하는 환경조성을 위한 스마트 단말기 보급 210억원 2학기 원격수업 공공플랫폼 구축 30억원을 증액 편성했다.

 

스마트단말기 보급 사업은 내년 상반기 중에 전학교 일반교실에 무선망이 구축됨에 따라, 이번 추경에서 초등 5, 중등 3실 기준으로 스마트단말기 43800대를 보급해 디지털 교과서를 활용한 수업, 원격수업 등 온라인 수업 환경을 조성하게 된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취소·축소된 사업과 완료된 사업의 낙찰 차액, 불용이 예상되는 사업을 감액하여 2021년도 재정 부족에 대비하기 위하여 교육재정안정화기금 1060억 원을 조성한다.

 

석철호 정책기획관은 이번 추경은 결산 추경으로써 앞으로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등으로 교육재정 운영의 어려움이 예상되는 바, 교육재정안정화기금 조성을 통하여 회계연도간 재정의 균형을 맞춰 교육재정의 안정성을 높이고자 했다고 말했다.

 

추경안은 제381회 경남도의회 정례회에서 교육위원회 예비심사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본심사를 거쳐 오는 253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